HOME  E.MAIL  SITEMAP  LINK

ID

 PW



기공이란 -  

기공과 스트레스 -  

기공과 허리통증 -  

기공의 삼보 -  




ㆍ현재위치 : 처음 > 기공/명상 > 오금희

동한(東漢) 때 의성(醫聖) 화타는 옛 사람들이 만든 도인술(道引術)을 바탕으로 더 쉽게 '오금희(五禽戱)'를 만들었다. 그 때 오금희(五禽戱) 움직임은 알 수 없고,『後漢書』에 화타가 말한 '내게 한가지 술(術)이 있는데, 이름하여 오금희(五禽戱)라하며 하나는 호랑이(虎), 둘은 사슴(鹿), 셋은 곰(熊), 넷은 원숭이(猿), 다섯은 새(鳥)라 한다. 몸이 아픈 바를 없애고 발놀림을 좋게 마땅히 도인(導引)을 한다. 몸이 좋지 않을 때 일금희(一禽戱)를 하여 기쁘게 땀이나 몸이 가볍고 밥맛이 난다.'는 글과 『華佗別傳』에 '오보(吳普)가 화타에게서 배웠는데, 거의 아흔에 이르러서도 눈과 귀가 밝고 이빨이 모두 튼튼하며 밥맛이 줄지 않았다'는 글이 쓰여 있다. 오금희(五禽戱)는 다섯 짐승이 움직이는 바를 본떠 이름하였다. 그 가운데 호랑이, 사슴, 곰, 원숭이 넷은 짐승(獸)이고 새(鳥)는 날짐승(禽)인데, 섞어서 오금(五禽)이라 쓴 까닭은 화타가 동한(東漢) 때 반고(班固)가 쓴 『白虎通義』 가운데 '금(禽)은 조수(鳥獸)를 모두 이름한다'고 이른데 바탕을 둘 수 있었을 것이다. 물론 『미아(爾雅)』에 '두 발에 날개가 있으면 날짐승(禽)이고 네발에 털이 있으면 짐승(獸)이라'고 나누었다.

이 다섯가지 동물은 오행(五行)에 비유될 수 있다. 아래 그림에서 보인 바와 같이 일반적으로 목(木)-화(火)-토(土)-금(金)-수(水)는 인체의 장기에서 간(肝)-심(心)-비(脾)-폐(肺)-신(腎)의 순서로 대응된다. 주역(周易)의 오행 이론에 따르면, 호랑이(虎)는 서방(西方)의 금(金)에 해당한다. 호랑이는 강한 역량(力量)을 가지고 있으며, 그 역량은 폐로부터 나온다. 사슴(鹿)은 다리가 빠르지만, 그것은 콩팥(腎)의 강함을 나타내고 있는 것이다. 사슴동작에 있어 가장 중요한 점은 끊임없이 꼬리를 움직여서 독맥과 임맥을 연결시켜 자극하고 있는 것이다. 사슴의 움직임은 모두 꼬리뼈가 주도하고 있다. 이는 수(水)의 속성에 속한다. 새(鳥)의 동작은 크게 팔을 펼치는 것과 한쪽 다리로 서는 것을 특징으로 한다. 이는 간(肝)을 튼실히 하여 주며 목(木)의 속성이다. 곰(熊)의 동작은 육중한 몸을 회전하여 틀어주고, 허리와 고관절을 움직여주고 장부를 튼튼히 하는 것을 특징으로 하여 주로 비(脾),위(胃)를 강하게 한다. 이는 토(土)의 특성에 속한다. 원숭이(猿)의 동작은 주로 팔을 올리거나 몸전체를 늘려서 삼초(三焦)를 다스리게 되는데 이는 화(火)의 특성에 해당한다. 이를 정리하면 목(木)-간(肝)-조(鳥), 화(火)-심(心)-원(猿), 토(土)-비(脾)-웅(熊), 금(金)-폐(肺)-호(虎), 수(水)-신(腎)-록(鹿) 이다.
 

 

중국 후한(後漢)말 명의(名醫). 자(字)는 원화(元化). 안후이성(安徽省) 보셴 출생. 일명 부(敷)라고 한다. 신진대사를 근본원리로 삼아 치료하였으며 마비산(麻沸酸)이라는 마취약으로 최초로 외과수술을 시술하였다.
기생충 구제 등 새로운 의슬을 확립하여 후세까지 화타처방으로 중요시되었으며, 건강유지와 양생술(養生術)에 뛰어난 오금희(五禽戱) 기공체조를 고안하였다.
화타는 위(魏)나라 조조(曹操)의 시의가 되었으나 조조의 노여움을 사서 주살당하였다.

 

1) 頭頂百會朝天(두정백회조천) : 머리 정수리에 있는 백회혈이 하늘을 향한다.

이것을 태극권에서는 頂頭懸 (정두현) 이라고 한다. 머리는 곧게 세우고 목의 힘을 빼고 턱을 살짝 당긴다. 혀는 살짝 위 잇몸에 붙인다. 머리는 백회혈 위치에서부터 극히 가는 실이 늘어져 있다는 느낌을 갖는다. 또는 다른 말로는 虛領頂勁(허령정경) 이라고 한다. 그것을 풀어보면,

◈ 목(領) 의 힘을 빼고(虛) 힘(勁)을 머리꼭대기(頂) 로 뻗치는 것
◈ 머리가 그 꼭대기(頂)에서 위로 끌어당기는(매달리는)(懸)듯한 느낌이 되는 것
◈ 목을 숙이거나 제끼지 말고 아래턱을 당겨서 머리와 목을 곧게 하는 것

2) 頸松竪(경송수) : 목의 힘을 빼는 것과 같다.

3) 脣齒輕合(순치경합) : 혀를 살짝 위 잇몸에 붙인다.

4) 鼻息自然(비식자연) : 호흡은 입으로 하지 않고 코로 하면서 의도적으로 만들어 하는 호흡이 아닌 몸에서 요구하는대로의 자연호흡이 되도록 한다.

5) 沈肩垂肘(침견수주) : 침견은 어깨를 내리는 것이고, 수주는 팔꿈치를 떨어뜨리는 것이다.

6) 坐腕舒指(좌완서지) : 손목을 내리고 손가락을 펴다.

7) 虛腋(허액) : 겨드랑이를 띄운다.

팔꿈치가 지나치게 밖을 향하면 기가 하침(下沈)하는데 영향을 주고 침견까지 방해를 받게 되며, 겨드랑이가 너무 노출되어 방어에 매우 불리하다. 그러나, 너무 몸에 바짝 붙여도 안된다. 이경우는 상대로부터 공격을 받을 시 심한 타격을 받게 된다. 이것을 태극권 용어로 ‘주불첩륵(肘不貼肋)’ 이라고 한다. 팔꿈치를 겨드랑이에 붙이면 팔꿈치뿐만 아니라 상지(上肢)의 동작 전체가 속박받는다. 태극권의 신법은 겨드랑이 부분에 항상 고무공을 끼워둔 것 같아야 한다. 이렇게 하기 위해서는 팔꿈치를 치켜들지 말고, 양쪽 팔꿈치에 있는 곡지혈(曲池穴)이 바깥쪽을 돌아서 소해혈(少海穴) 로 가는 그런 상상을 하면 된다.

8) 竪脊(수척) : 척추를 세운다.

이는 태극권의 입신중정(立身中正) 에 해당한다. 태극권의 입신중정은 앞에서 얘기한 허령정경, 척추수직, 미려중정( 8)收尾閭 : 꼬리뼈 부위를 거둔다.) 세가지에 의해 형성된다.

9) 含胸拔背(함흉발배) : 가슴은 자연스럽게 안으로 원을 이루고 등뼈는 아래위로 뽑듯이 이완시킨다.

10) 松腰跨(송요과) : 허리와 고관절을 이완시킨다.   

11) 心靜體松(심정체송) : 마음은 고요하게 몸은 이완시킨다.  

 

예비공 동작은 다섯가지인데, 이 공법은 허리를 부드럽게 이완시키고, 고관절을 풀어주며, 삼초(三焦)의 기(氣)를 조절하고, 어깨를 풀어주어 신체의 기혈순환을 돕는다. 이 공법만을 여러번 연습해도 효과가 좋다.
수련 방법은 1번에서 5번까지의 연결된 동작을 한번으로 하여 매번 이를 반복한다.

1. 녹희(鹿戱) : 사슴이 서서 멀리 바라보다.
2. 웅희(熊戱) : 곰이 몸과 허리를 구부리다.
3. 원희(猿戱) : 흰원숭이가 과일을 바치다.
4. 조희(鳥戱) : 새가 양쪽 날개를 펼치다.
5. 호희(虎戱) : 호랑이가 어깨와 등을 부드럽게 풀어주다.

오금희는 예비공을 포함하여 모두 84식으로 이루어져 있다. 그중 몇가지 동작을 살펴본다.


 

 

 

타이치센터 서울시 강남구 역삼동
문의전화 : 010)9012-6205 (오전 9시~오후10시) /  이메일 : kanekm@naver.com

COPYRIGHT (C) BY TAICHICENTER.CO.KR. ALL RIGHTS RESERVED.